본문 바로가기

Open space 열린공간

  • 병원소식
  • 공지사항
  • 열린 청렴소통방
  • 고객의 소리
  • 입찰/채용정보
  •  입찰정보
  •  채용정보
전화예약 및 상담
평일:오전8시~오후6시 043-269-6677(6666,6108)
인터넷 예약 신청

병원소식

  • Home
  • 열린공간
  • 병원소식

병원소식

병원소식 상세보기
제목
충북대학교병원, 8회 연속 “급성기뇌졸중 평가” 1등급 획득
작성자 대외협력실 작성일 2020.06.25 조회수 1424
첨부파일                 

“급성기 뇌졸중 치료를 최고 잘하는 병원으로 인정” 

 

충북대학교병원(원장 한헌석)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실시한 ‘급성기 뇌졸중 8차 적정성평가’ 결과 최우수 1등급을 획득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실시한 8차 적정성평가는 2018년 하반기(7월~12월)에 응급실을 통해 입원한 급성기 뇌졸중 환자를 진료한 종합병원 이상 총 248기관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충북대학교병원은 ▲전문인력 구성여부 ▲뇌영상 검사 실시율 ▲정맥내 혈전용해제 투여율 ▲연하장애선별 검사실시율 ▲조기재활 평가율 ▲항혈전제 퇴원처방률 ▲항응고제 퇴원처방률 등 평가 항목에서 종합점수 100점 만점을 받았다.

 

또한,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2006년부터 실시한 8차례의 평가 모두 연속 최우수 등급을 받아 급성기 뇌졸중 치료를 최고 잘하는 병원으로 인정받았다.

 

한헌석 충북대학교병원장은 “뇌졸중은 골든타임 이내 치료여부에 따라 예후가 확연히 달라지는 질환이므로 전조증상이 있을 시에는 즉시 병원을 찾아야한다.”며 “급성뇌졸중질환자를 위한 골든타임 확보에 최선을 다해 사망률을 낮출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전글 충북대학교병원, 대장암 · 폐암 적정성 평가 1등급 획득
다음글 충북대학교병원, ‘의생명진료연구동 건립공사’ 기공식 개최
목록
top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