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Open space 열린공간

  • 병원소식
  • 공지사항
  • 열린 청렴소통방
  • 고객의 소리
  • 입찰/채용정보
  •  입찰정보
  •  채용정보
전화예약 및 상담
평일:오전8시~오후6시 043-269-6677(6666,6108)
인터넷 예약 신청

병원소식

  • Home
  • 열린공간
  • 병원소식

병원소식

병원소식 상세보기
제목
심장 정보 0.25초만에 획득 최첨단 CT 도입
작성자 대외협력실 작성일 2016.01.03 조회수 6449
첨부파일                 

충북대학교병원(원장 조명찬)이 최첨단 CT(컴퓨터 단층촬영장치) ‘SOMATOM Definition Flash’를 도입, 본격적인 가동에 들어갔다고 17일 밝혔다.

이 CT 장비는 심장의 정보를 0.25초만에 획득할 수 있어 평소 맥박이 매우 빠르거나 부정맥이 있는 환자의 심장검사를 편안하고 정확하게 할 수 있게 됐다. 또 방사선 피폭량이 기존 장비의 25% 수준으로 감소돼 보다 안전한 검사가 가능해졌다.

이번 충북대병원이 도입한 CT ‘SOMATOM Definition Flash’는 최단시간에 촬영이 가능해 노인, 어린이, 응급환자 등 숨을 참기 어려워서 검사에 지장을 주었던 환자들도 빠르고 정확한 검사가 가능해졌다. 또 심장박동을 인위적으로 조절하기 위해 투여했던 진정제나 베타차단제 등에 의한 부작용도 사라지게 됐다.

또한 세계 최초로 장착된 다중 튜브 장치는 방사선 피폭량을 획기적으로 줄여 평균 8~40밀리시버트(mSv)의 방사선량을 요하는 나선형 심장촬영의 경우 1 밀리시버트(mSv) 미만의 방사선량만으로 촬영할 수 있다. 일반 환자 검사에서도 기본 20~25%, 소아의 경우 최대 50%까지 방사선량을 절감할 수 있다.

조범상 충북대병원 영상의학과장(영상의학과 교수)는 “이번에 새로운 CT 도입을 통해 더욱 세밀한 협심증 및 심근경색 진단, 두경부 혈관 협착 검사 등이 가능해졌다”라며 “지역의 심혈관질환 및 뇌졸중, 중증 외상환자 등에게 정확하면서 빠르고 안전한 검사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전글 충북대병원 ‘뇌졸중 전문치료실’ 재인증 획득
다음글 2015 충북대병원 감사의 밤 행사 성료
목록
top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