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Open space 열린공간

  • 병원소식
  • 공지사항
  • 열린 청렴소통방
  • 고객의 소리
  • 입찰/채용정보
  •  입찰정보
  •  채용정보
전화예약 및 상담
평일:오전8시~오후6시 043-269-6677(6666,6108)
인터넷 예약 신청

병원소식

  • Home
  • 열린공간
  • 병원소식

병원소식

병원소식 상세보기
제목
‘골든타임’을 확보하라···119헬기 긴급 이송훈련
작성자 대외협력실 작성일 2015.11.26 조회수 6453
첨부파일                 

 

응급환자의 소생률을 높이기 위한 119 구급 헬기 훈련이 충북대학교병원에서 실행돼 눈길을 끌었다.

충북대병원(원장 조명찬)과 충북도소방본부는 18일 오전 산악사고 등 구급서비스 취약지역에서의 중증외상환자 발생 대비 헬기 이송 훈련을 병원 서관 헬리포트에서 진행했다.

이날 훈련은 소방본부 항공구조구급대가 응급환자를 이송해 충북대병원 권역응급의료센터 의료진에게 인수인계하는 훈련 및 헬기 안전 접근, 탑승, 헬기 환자 이송 등 후송체계에 대한 전반적인 훈련이 이뤄졌다.

특히 충북대병원은 대형 재해나 테러 등 비상상황이 발생할 경우 병원 서관 헬리포트와 함께, 병원에 인접해 있는 충북대학교 대운동장에서도 헬기를 이용한 긴급 후송을 하기로 대학측과 업무협약도 체결했다.

박정수 응급의학과장은 “충북대병원은 올해 권역외상센터로 지정받아 외상센터 전용 헬기장 설치 등 이번 헬기 훈련을 통해 차량 접근이 어렵거나 신속한 후송이 필요한 환자 발생 시 중증 응급환자의 소생률을 높이기 위해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충북도내에서는 지난 2013년 196건, 지난해 207건의 환자가 헬기를 통해 이송됐으며, 이 중 대부분이 경기도 등으로 옮겨져 환자의 ‘골든타임’을 놓치는 경우가 종종 발생했었다.

하지만 충북대병원 헬리포트 준공과 이번 훈련을 통해 충북과 인근 지역에서 발생하는 중증 환자의 신속한 이송으로 환자의 소중한 생명을 지키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전글 충북대병원 유·소아 급성중이염 항생제 적정성평가 1등급
다음글 암 관리사업 평가회·워크숍 개최
목록
top 위로가기